KakaoTalk_20181020_151825722

자오시(礁溪)

자오시 온천은 대만에서 쉽게 볼 수 없는 평지 온천으로 탄산나트륨 샘에 속하며 물의 색이 맑고 냄새가 없으며 산과 염기가 7일동안 섞이어 지표에 흐를 때 58도까지 오르며 씻고 난 뒤 피부가 부드럽고 끈적이지 않으며 광물질 성분이 풍부하게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지방 정부는 매년 연말 온천절을 열고 있습니다.

KakaoTalk_20181020_151825133   KakaoTalk_20181020_151826177   KakaoTalk_20181020_151826177

KakaoTalk_20181020_152258375   KakaoTalk_20181020_151825722

쟈오시온천(礁溪溫泉)
물이 맑고 투명하기로 유명한 지아오시온천, 란양의 아름다움에 견줄만하다.
지아오시온천은 타이완에서 흔히 볼 수 없는 평지 탄산수소나트륨천이다. 맛도, 색도, 냄새도 없는 온천수는 우리의 오감을 전혀 자극하지 않아 편안함을 느끼게 한다. 이곳은 일제강점기 시대에 일본인들에 의해 발견된 후, 점차 온천지역으로 개발되기 시작했고 부근에 온천문화를 전파했다. 지아오시 기차역에서 중산로, 중정로, 덕양로 쪽으로 온천호텔들이 빽빽히 들어서 있는데, 대부분 최신식 설비와 시설을 갖추고 있어 가히 온천의 중심가라 할 수 있다. 또한 온천문화가 발달하다 보니 온천수를 이용해 채소나 쌀, 화초 등을 재배하기도 하고, 또 이 재료를 이용해 맛깔스러운 음식을 만들기도 하여 이 음식들이 현지의 온천미식으로서 각광을 받고 있다.

zh-CN 简体中文
X